Saturday, February 4, 2023

“그 가격에? 다들 뜯어 말렸는데..” 38년 건물 대출 70억 때려박은 박서준 현재 상황

Must Read

성인들에게 뭐가 되고 싶냐고 물어본다면 10중 8,9는 건물주라고 대답하지 않을까 싶은데요. 건물주가 된다는 건 보통의 서민들에게는 그저 꿈이자 남의얘기라고 느낄 수 밖에 없죠.

그중에서도 우리는 종종 유명 연예인들이 건물주가 되어 부동산으로 큰 돈을 벌었다는 소식을 듣게됩니다.

하지만 부동산으로 수익을 보려면 최소한 몇년 씩은 기다려서 시세차익을 보는건데요. 고작 1년 만에 부동산이 대박쳐서 40억이라는 큰 돈을 번 연예인이 있어 큰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그는 바로 요즘 30대 남자배우 중 가장 핫한 박서준 입니다. 185cm의 큰 키, 매력적인 외모의 박서준은 하는 드라마나 영화마다 훌륭한 연기로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었는데요.

최근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에서 주연을 맡았는데, 이 드라마가 히트를 치면서 역대급 인기를 누리게 되었습니다.

박서준은 ‘이태원 클라쓰’ 드라마가 끝날 즈음 자기가 가지고있던 현금 40억에 은행대출 70억을 받아서 건물을 하나 샀습니다.

그런데 박서준이 산 건물은 1986년도에 지어진 무려 36년된 오래된 건물이어서 많은 사람들이 의아해 했는데요.

주변에서는 “그런 오래된 건물을 110억이나 주고 사냐, 너무 별로다”라며 말렸다고 합니다.

게다가 이 건물은 층별로 주인이 달랐기 때문에 한 건물을 통째로 사기 위해 많은 고생까지 했다고 하는데요.

박서준은 왜 이렇게까지 다들 반대하는 건물을 샀을까요? 아마 건물의 위치에 비해 가격이 저렴했다고 판단한 것 같습니다.

이 건물은 서울 강남구 압구정 로데오거리의 중심, 강남의 노른자땅에 있는데요.

바로 근처에 압구정 한양아파트가 있고, 갤러리아 백화점이 있으며 압구정로데오역과도 가까워 최상의 입지조건입니다.

박서준은 위치는 좋지만 너무 오래되어 저평가 된 이 빌딩을 사서 근사하게 리모델링을 했는데요.

칙칙했던 빨간벽돌 외관을 밝고 세련된 디자인으로 바꾸고, 계단만 있던 건물에 엘리베이터를 설치해서 이동이 편하도록 바꿨다고 합니다.

110억을 주고 산 이 빌딩을 리모델링 한 후에 무려 1년만에 150억으로 훌쩍 뛰었습니다. 1년만에 이정도 상승이면 앞으로는 더욱 어마어마 할 것으로 예상되는데요.

시세차익만 40억이고 이 빌딩에서 나오는 임대료 수익도 장난 아니겠지 짐작해볼 수 있는데요. 빌딩 1층에는 트렌디한 분위기의 디저트 가게를 입점시켜 사람들의 시선이 집중되도록 했구요.

5층부터 7층까지는 오랫동안 같이 일한 스탭들을 위해 시세보다 저렴하게 임대해주고 있다고 합니다.

여기에 헬스장과 사무실까지 들어와 공실 0% 알짜배기 빌딩이 되었다고 합니다. 박서준은 32세라는 젊은 나이에 어엿한 강남의 잘나가는 건물주가 되었습니다.

이 부동산 투자의 성공은 박서준의 빵빵한 재산과 더불어 좋은 건물을 볼 줄 아는 능력이 훌륭해 가능했습니다. 이렇게 부동산 안목이 좋은 박서준이 거주하고 있는 곳은 어딘지 궁금해지는데요.

박서준은 현재 청담동에 있는 고급빌라형 아파트인 상지리츠빌카일룸 2차에 살고 있는것으로 확인되었습니다.

철저한 보안과 더불어 아름다운 한강뷰를 즐길 수 있어서 연예인들과 재벌2~4세들이 많이 살고있는 곳으로 유명한 최고급 아파트인데요.

더욱 놀라운건 박서준이 이 집을 산 18년도 3월 당시 집값이 약 58억원 이었습니다. 그런데 대출없이 일시불로 현금으로만 샀다고 해서 많은 사람들이 굉장히 놀랐는데요.

현재 이 집의 시세는 80억 정도로 형성되어 있는 걸 볼 수 있습니다. 집 구입 후 4년사이에 약 20억이나 올랐네요. 빌딩 시세 차익과 합치면 가만히 앉아서 번 돈이 60억이라니 굉장합니다.

빌딩투자는 물론 자신이 사는 아파트로도 훌륭하게 재태크를 할 수 있는 박서준이 한편으로 부럽습니다.

Latest News

“어쩐지 연기 잘 하더라” 거의 왕고라고 연기 대충 하다가.. 작가 지적질에 ‘이게 미쳤나’ 소리 나왔다는 대배우

배우들을 보면 '어떻게 저렇게 연기를 하나' 싶을 정도로 대단한 모습을 볼 수 있는데요. 그 중에서도 '선생님' 소리를 듣는 대배우들을 보면...

More Article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