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November 28, 2022

“투는 무조건 원보다 별로인데..” 장췐도 보고 아쉬워했다는 범죄도시2 현재 수익 수준

Must Read

“직접본 서장훈 축의금 200만원 건내” 까칠한 남편마저 돈에 차까지 해줬다는 김구라 17살 연하 아내 외모 수준 

유달리 솔직한 주둥이(?)를 가진 스타가 있죠. 돈 앞에서도 가정사 앞에서도 거침없는 입은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전달하기도 하지만 불편함을 안기기도 하는데요. 그럼에도 데뷔...

“담배 물고 편의점 들어가” 도박하다 걸린거 용서해 줬더니.. 처음이 아니라는 신화 멤버 범죄 수준

올해만 벌써 일곱 번째입니다. 서예진, MC딩동, 임성빈, 김새론, 허찬, 곽도원, 신혜성까지 점입가경인데요. 얼마 남지 않은 2022년 또 어떤 연예인이 음주...

“이혼남 받아줬더니..” 애 낳자마자 와이프 선거 유세 보냈다는 국회의원 아내 외모 수준

스타들의 연애 또는 결혼은 대중들의 관심을 모으는 이야깃거리 중 하나이죠. 특히 재벌가와 수십억 자산가와의 결혼은 언론의 이목을 집중시키는데요. 그중 재벌가와의 결혼만큼이나...

“방송보면 전문가인척 다 성공한 거 같은데” 망한게 한 두개 아니라는 골목식당 출연자 과거 사업 수준

백종원이라는 이름은 이제 한 사람의 이름이라기 보다는 하나의 브랜드처럼 여겨질 정도인데요. 방송도 방송이지만, 현재 백종원의 기업인 더본코리아 산하에 있는 브랜드만...

“솔직히 내 성격 때문에” 하기만 하면 돈방석인데.. 유재석이 밝힌 유튜브 안하는 이유에 모두가 수긍했다. 

유재석은 카톡을 쓰지 않습니다. 그 흔한 SNS도 하지 않는데요. 모두가 스마트폰으로 바꿔도 꿋꿋하게 2G폰을 쓰다가 불과 몇 년 전에야 스마트폰으로...

영화 ‘범죄도시2’가 마침내 천만 관객을 돌파했는데요. 코로나19로 인해 쑥대밭이 되었던 극장가에 활력을 불어넣어 주며 팬데믹 이후 최초의 천만 영화가 되었습니다.

‘범죄도시2’는 11일 당초 예상보다 하루 더 일찍 누적 관객수 1000만 1134명을 모아 천만영화에 등극하였는데요.

대한민국 영화 역사상 28번째 천만 영화이자 팬데믹 이후 최초의 천만 영화, 주인공 마동석의 4번째 천만 영화라는 여러 기록을 달성하였죠.

12일 누적 관객 수가 1017만 명에 이르면서 ‘범죄도시2’의 매출액에 대한 관심도 높아졌는데요. 누적 매출은 1051억 원으로 총제작비 130억 원의 8배를 벌어들여 놀라움을 자아냈죠.

돌풍이라고 불릴 만큼 ‘범죄도시2’가 흥행에 성공한 데에는 여러 가지 요인들이 있는데요.

마블리의 시원한 타격 액션과 때마침 인기 포텐을 터트린 손석구 등 주인공들의 영향이 큽니다. 입소문을 타면서 ‘보고 또 보는’ N차 관람으로 이어졌고 결국 천만 영화라는 타이틀까지 거머쥐게 됐죠.

마석도라는 캐릭터의 특유의 유머와 강력한 주먹은 ‘마동석표’ 영화를 기다렸던 관객들에게 시원한 웃음을 선사하는데요. 이제는 ‘마동석’ 자체가 하나의 장르로 통한다는 말을 실감할 수 있었습니다.

손석구 열풍도 흥행에 기름을 부었는데요. 최근 종영한 드라마 ‘나의 해방일지’에서 구씨로 활약하며 여심을 흔들었던 그가 악랄하고 잔인한 빌런 연기까지 완벽히 소화해 내며 관객몰이에 나섰죠.

개봉 시기 또한 신의 한수였는데요. 사회적 거리두기가 해제되고 극장 내 음식물 취식이 가능해지면서 영화관을 찾는 관객이 늘어난 것도 큰 역할을 했습니다.

더구나 경쟁작이 없는 것도 ‘범죄도시2’가 천만 영화로 등극하는 데 불을 지피는데요.

최대 경쟁작으로 꼽혔던 ‘쥬라기 월드:도미니언’과 칸국제영화제 수상작 ‘브로커’가 예상보다 부진한 성적을 내면서 ‘범죄도시2’가 독주체제를 굳히고 있죠.

‘범죄도시2’의 흥행에 국내 영화계 인사들도 반가움을 금치 못하는데요. 영화인들은 ‘좋은 작품이 있으면 관객은 언제든지 극장으로 향한다’라는 희망의 메시지를 던져주었다며 한국 영화의 귀환을 반겼습니다.

박찬욱 감독 역시 “이번처럼 남의 영화가 잘되기를 바란 적은 처음”이라는 말로 ‘범죄도시2’의 흥행을 기뻐하였죠.

‘범죄도시2’의 흥행에서 더욱 눈여겨보아야 할 점은 국내에서도 ‘시리즈물’이 성공할 수 있다는 희망을 선사했다는 점입니다.

그동안 한국 영화계에선 “시리즈물은 망한다”라는 게 정설처럼 통했는데요. 속편이 천만 관객을 맞았던 건 ‘신과 함께’ 이후 처음이죠.

‘형만 한 아우 없다’라고 전작을 뛰어넘는 속편은 실제 영화계에서 잘 찾아보기 힘들었는데요.

실제 할리우드에서 20여 년간 ‘미션 임파서블’ 시리즈를 8편, ‘분노의 질주’ 시리즈를 10편 만드는 동안 국내에선 이렇다 할 시리즈물 영화를 만들어내지 못했습니다.

그런데 이번 ‘범죄도시2’의 흥행으로 한국 영화도 ‘잘 만들면 속편도 얼마든지 성공할 수 있다’라는 가능성을 보여주었다는 점에서 영화인들이 ‘범죄도시2’의 흥행을 기뻐하는 이유이죠.

더군다나 2편은 물론 3, 4편까지 이어질 만한 탄탄한 스토리가 쌓여있다는 것도 ‘범죄도시’ 팬들 행복하게 해주는데요.

마동석은 이 작품의 기획, 제작, 각색, 출연을 모두 맡았고 시즌 1을 기획할 때부터 8편까지 만드는 것을 목표로 정교하게 세계관을 확장해왔죠.

시즌1의 조연출이었던 이상용 감독이 시즌2에 연출을 맡으며 영화의 연결성을 매끄럽게 해주었습니다.

글로벌 흥행도 심상치 않은데요. ‘범죄도시2’가 지난달 30일부터 이달 5일까지 한 주 동안 전 세계에서 1072만 8000달러, 한화 약 137억 3000만 원의 수익을 거둬들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탑건:매버릭’ ‘쥬라기월드”도미니언’ ‘닥터스트레인지:대혼돈의 멀티버스’ ‘배드 가이즈’에 이어 흥행 수익 5위를 차지하였죠.

‘범죄도시2’는 개봉 전 132개국에 선판매돼 현재 대만, 몽골, 미국,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캄보디아, 캐나다, 홍콩 등 해외 여러 나라에서 관객과 만나고 있는데요.

태국, 필리핀, 말레이시아에서도 개봉을 앞두고 있습니다.

‘범죄도시2’의 흥행에 시즌3에 대한 관심도 높은데요. 다음달 촬영을 시작한 시즌 3엔 마석도에 맞설 새로운 악당으로 배우 이준혁이 출연할 것으로 전해져 팬들의 높은 관심을 얻었습니다.

이번 흥행에 힘입어 시즌 4 기획도 동시에 추진하는 것으로 전해졌는데요. 이제 대한민국 영화에서도 ‘미션임파서블’을 넘는 시리즈물이 탄생할지 영화팬들들의 시선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Latest News

“직접본 서장훈 축의금 200만원 건내” 까칠한 남편마저 돈에 차까지 해줬다는 김구라 17살 연하 아내 외모 수준 

유달리 솔직한 주둥이(?)를 가진 스타가 있죠. 돈 앞에서도 가정사 앞에서도 거침없는 입은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전달하기도 하지만 불편함을 안기기도 하는데요. 그럼에도 데뷔...

More Article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