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February 4, 2023

“숨겨둔 애인 아니냐?” 몸매만 살짝 나왔는데 박보검과 사귄다 소문 터졌다는 50대 중년 여배우

Must Read

제 나이보다 어려 보이고 싶은 건 누구나 가지고 있는 소망이죠.

동안 미모를 가지기 위해선 타고난 것도 필요하겠지만 피나는 노력 또한 필수일 텐데요.

50대의 나이임에도 콜라병 몸매를 유지하는 것은 물론 20살이나 어린 배우와 스캔들이 불거지기도 한 여배우의 동안 비법이 공개돼 화제가 되었습니다.

응답하라 시리즈를 비롯해 많은 드라마에 출연한 배우 이일화가 지난해 KBS2 ‘편스토랑’에 출연해 이목을 끌었는데요.

이유리의 메뉴 개발을 돕기 위해 깜짝 출연한 이일화는 이날 우아한 외모에 눈에 띄는 몸매로 패널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습니다.

이날 이일화는 현대무용과 필라테스를 접목한 ‘탄츠플레이’라는 운동에 푹 빠져있다고 전하는데요.

시범을 보여달라는 요청에 자신 있게 탈의를 한 이일화는 다리 찢기를 포함한 고난도 동작을 즉석에서 보여줘 놀라움을 자아냈죠.

이유리 또한 롤모델로 삼을 정도로 변치 않는 아름다움을 유지하는 비법으로 하루 한 끼만 먹는다고 답해 이목을 끌었습니다.

방부 처리된 듯한 고운 외모가 트레이드 마크인 이일화는 ‘응답하라’ 시리즈로 신흥 국민 엄마로 떠올랐지만 콜라병 몸매 등 반전 매력을 가진 배우로 유명한데요.

눈을 사로잡는 몸매 덕분에 박보검의 스캔들 상대가 되기도 하였죠.

당시 드라마 종영 이후 출연진들과 해외로 포상휴가를 떠났던 박보검과 이일화는 함께 수영장을 이용하였는데요.

박보검 옆에 핫팬츠를 입은 아름다운 여성이 있었다며 ‘박보검 여자친구’라는 루머가 돌게 됩니다. 국내 네티즌들 또한 여자친구 아니냐며 대혼돈을 겪게 되는데 그 주인공이 바로 이일화였던 것이죠.

극중 장모님과 사위가 스캔들의 주인공이 되었다는 사실에 웃음이 새어 나오면서도 이일화의 몸매를 보며 그럴만하다는 반응도 이어졌습니다.

‘응답하라 시리즈’에서 세편 연속 성동일과 부부로 연을 맺으며 이일화는 떠오르는 ‘국민 엄마’로 불리는데요.

이제 갓 50을 넘긴 그녀가 국민 엄마가 된 데는 나름이 이유가 있었습니다.

신인 시절 ‘출발! 비디오 여행’ 등 각종 쇼 프로그램 MC로 활약했던 이일화는 기대주로 주목을 받았는데요.

드라마 ‘바람의 아들’에 이병헌과 함께 출연하며 인지도를 높여가던 그녀는 1996년 25살이 되던 해 16살 연상의 가수 강인원과 깜짝 결혼 발표를 해 놀라움을 안겼죠.

당시 이일화는 초혼, 강인원은 재혼으로 두 사람은 드라마 주제곡의 작곡가와 배우로 인연을 맺어 사랑을 키웠다고 전했는데요.

하지만 결혼은 1년 만에 마무리되죠. 이일화는 돌연 방송 활동을 중단하고 대중들의 시선에서 사라집니다.

이후 그는 한 방송에 출연해 활동을 중단한 데 대해 ‘이혼 후유증’이라고 답하는데요.

이에 대해 강인원은 “다시 재혼 후 이혼해 귀국한 것으로 안다. 왜 지난 이야기로 활동을 못 했다고 하는지 이해할 수 없다”라며 이일화를 명예훼손으로 고소하겠다는 뜻을 밝히기도 하죠.

그러자 이일화는 “제작진의 요구로 어쩔 수 없었다”라며 “본의 아니게 상처와 피해를 줘 미안하다. 재혼에 대해서는 할 말이 없다”라고 해명합니다.

실제 그녀는 2000년 음반업계 종사자 출신인 연하의 남편과 재혼해 호주로 떠났고 얼마 지나지 않아 이혼해 2002년 귀국한 것으로 전해졌죠.

귀국 후 다시 연예계에 돌아온 이일화는 주로 유부녀와 엄마 역을 맡으며 그 속에서 자신만의 영억을 구축해 나가는데요.

‘야인시대’의 이영숙 역, ‘응답하라’ 시리즈의 엄마 이일화 역 등을 맡으며 때로는 정감 넘치는 어머니로 때로는 우아한 부잣집 사모님으로 다양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죠.

자신의 커리어를 구축하면서 새로운 사랑도 찾아 나서는데요. 2011년 지인의 소개로 만남 연상의 대학교수와 세 번째 결혼식을 올립니다.

지인의 소개로 만난 두 사람은 같은 종교를 기자고 있어 신앙으로 서로의 사랑이 더욱 깊어졌다고 알려졌는데요.

이일화는 남편을 향해 ‘마지막 사랑’이라고 표현할 정도로 애틋함을 드러내기도 했죠.

걸그룹 뺨치는 피지컬을 소유했던 리즈 시절을 생각한다면 두 차례의 결혼과 두 차례의 이혼으로 어쩔 수 없이 보내버렸던 공백기가 아쉬울 정도인데요.

그래도 변치 않은 외모와 연기로 제2의 전성기를 맞은 만큼 오래도록 팬들에게 기억 남는 배우로 남았으면 하네요.

Latest News

“어쩐지 연기 잘 하더라” 거의 왕고라고 연기 대충 하다가.. 작가 지적질에 ‘이게 미쳤나’ 소리 나왔다는 대배우

배우들을 보면 '어떻게 저렇게 연기를 하나' 싶을 정도로 대단한 모습을 볼 수 있는데요. 그 중에서도 '선생님' 소리를 듣는 대배우들을 보면...

More Article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