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January 31, 2023

“결혼식 사회비 떼먹는 건 기본..” 3천만원 떼먹고 잠적하더니 미국 카지노 전전한다는 엑스맨 방송인 최근 근황 

Must Read

일생에 단 한번뿐인 이벤트인 만큼 남녀를 불문하고 자신의 결혼식은 완벽했으면 하는 것이 사람 마음인데요.

특히나 사회나 축가는 비중이 큰 만큼 지인 중에서도 실력이 좋은 사람을 섭외하거나 아예 전문가를 섭외하는게 일반적입니다.

만약 지인 중에서 연예인이 있다면 당연히 연예인에게 사회나 축가를 부탁하게 마련인데요.

얼굴이 보증수표라는 연예인이 막상 사례비까지 받아놓고 결혼식 당일에 잠적을 해버린다면 결혼을 하는 당사자는 그야말로 날벼락을 맞은 기분일 수밖에 없습니다.

최근 한 배우의 근황이 알려지면서 덩달이 과거 그가 결혼식 사회자 사례비를 ‘먹튀’했던 사건이 다시 알려져 화제인데요.

바로 ‘이글아이’라는 별명으로 유명세를 탔던 배우 이종수가 먹튀의 주인공이었습니다.

이종수가 남의 결혼식에 찬물을 끼얹은 것은 지난 2018년이었는데요.

결혼식 사회자를 맡기로 철썩같이 약속하고 사례비까지 받았지만 막상 당일날이 되자 휴대폰 전원까지 꺼놓고 잠수를 타버려 신랑이 곤혹을 치렀다고 합니다.

당시 그가 사례금 명목으로 입금받은 금액은 85만원이었죠.

결국 결혼을 한 이종수의 지인은 돈을 편취한 혐의로 이종수를 대상으로 서초 경찰서에 고소장을 접수하기에 이르렀습니다.

당시 보도에 따르면 지인의 소개로 다른 사람의 결혼식 사회자를 맡기로 약속했는데요. 계좌로 입금까지 받아놓고는 휴대폰 전원까지 끈 상태로 종적을 감추고 말았습니다.

알고보니 이미 그 시점에서 이종수는 여러번 사기를 쳐서 피소된 상태였는데요.

주변 사람들에게 돈을 빌린 다음 갚지 않고 일방적으로 연락을 회피하고 잠적한 상황이었습니다.

심지어 소속사와도 연락이 되지 않고 있었는데요. 소속사는 ‘현재 사기 혐의로 피소된 사실은 확인했지만 연락이 닿지 않는다’는 입장을 내놓았습니다.

2017년 SBS의 ‘사랑은 방울방울’ 이후로 연기 활동도 아예 중단한 상황이죠.

당시 이종수의 소속사 측이 잠적한 이종수를 대신해 돈을 갚고 이후 피해까지 보상하겠다고 나서며 고소가 취하되기는 했지만 이미지를 회복하기에는 너무 늦은 상황이었습니다.

결혼식 사건은 마무리가 되었지만 곧 또 다른 피해자가 ‘3천만원을 빌려주고도 받지 못했다’며 피해를 호소한 것입니다.

여기에 설상가상으로 이종수가 도박에 빠졌다는 이른바 ‘도박설’까지 불거지면서 상황은 걷잡을 수 없는 수준이 되었습니다.

이렇게 사기 혐의로 피소된 이후 이종수가 잠적하면서 그의 근황을 아는 사람이 없었는데요.

하지만 2021년 6월 그가 다름아닌 미국 LA 인근의 한 카지노에서 호스트로 근무하면서 손님을 응대하는 모습이 발견되면서 많은 사람들이 깜짝 놀랐습니다.

알려진 바에 의하면 이종수는 고소를 당하기 직전 미국으로 떠났다고 하는데요.

여전히 미국에서 생활하면서 카지노 프로모션 팀 소속으로 일을 하고 있었다고 하네요.

당시 이종수는 잠적하고 8일 만에 소속사 쪽으로 이메일을 통해 입장을 밝혔는데요.

3천만원을 빌렸던 사실에 대해서 그는 ‘단 한 번도 밀리지 않고 매달 2.3%의 이자를 넘겨줬으며 원금도 1300만원까지 변제를 한 상황’이라며 입을 열었습니다.

뒤이어 그는 ‘죄송하다는 말 밖에는 할 수 있는 말이 없다. 젠 선택의 갈림길에 있는 것 같다. 그동안 감사했다’고 말해 걱정을 불러일으켰죠.

게다가 채무 논란뿐만 아니라 위장 결혼설까지 불거지면서 이종수는 이에 대해서도 해명을 해야만 했는데요.

그의 말에 따르면 이종수는 비밀리에 2012년에 결혼해 2015년에 이혼을 했다고 합니다.

연예인이었던 만큼 아예 결혼했다는 사실 자체를 사람들에게 알리지 않으려다보니 위장결혼이라는 억측까지 나와버린 것이죠.

해명을 하려고 해도 전처에게까지 피해가 가는 상황이다보니 부탁을 할 수가 없었다는 것이 그의 입장이었습니다.

이종수는 본인의 잘못을 인정하면서도 주변 사람들이 더 이상 피해를 보지 않기를 바란다는 의견을 고수했죠.

마지막으로 그는 다시 연예인으로 복귀할 의사 없이 ‘평범한 사람으로 조용히 살고 싶다’는 마음을 전했는데요.

평범하게 살아가는 것은 좋지만, 금전적으로든 다른 방법으로든 피해를 입힌 것은 확실히 보상을 하고 넘어갔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Latest News

“심지어 혼전임신” 중학생 애 딸린 대머리 이혼남. 13살 연하 20대 아나운서 한방에 꼬셨다 밝혀진 재력 수준

한 때, 아나운서가 재벌가에 시집갈 수 있는 등용문이라고 불리던 때가 있었는데요. 불과 몇 년 전까지만 하더라도 아나운서 출신 재벌가 며느리가...

More Article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