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January 27, 2023

“왕년에 한가닥..” 나고야에서 잘나갔더던 할담비. 사기 당하고 서울집 날리더니 기초생활 수급자된 숨겨진 과거사

Must Read

양복을 멀끔하게 차려입은 할아버지가 무대 위에 올랐습니다.

여느 70대 할아버지의 모습과 다를 바 없는 출연자에 시청자들은 당연히 ‘뽕짝’ 연주를 기다렸는데요.

허나 흘러나온 노래는 모두의 뒤통수를 제대로 쳤습니다.

“내가 미쳤어~”와 함께 시작된 할아버지의 노래에 관객과 시청자들도 함께 미칠 수밖에 없었는데요.

자신의 얼굴과 가슴께를 쓸어내리는 숨 막히는 춤선에 모두들 입을 다물 수 없었죠.

밀당하듯 엇박자의 노래자락에 요염하고 간드러진 춤사위까지 관객들은 웃다가 눈물까지 흘렸는데요.

방송 후 할아버지는 지병수라는 이름 대신 ‘할담비’라는 애칭을 얻었고, 그야말로 전국구 스타가 됩니다.

며칠간 포털사이트 실검 1위를 찍고, 방송 장면은 500만에 육박하는 조회수를 기록하는데요.

가장 핫하다는 ‘유 퀴즈 온 더 블럭’을 비롯해 각종 TV 방송에 출연하고 지역 행사장을 누비는 등 벼락스타가 되죠.

광고는 물론 심지어 유명 인사들만 나간다는 야구 경기 시구에도 나섭니다.

원곡자인 손담비와 함께 방송에 출연해 특별한 콜라보레이션도 선보이는데요.

유복한 집안의 막내에서 기초수급자로 그리고 전 국민의 사랑을 받는 할어버지로 ‘인생은 정말 모르는 것’임을 몸소 보여주었죠.

지병수 할아버지는 만석꾼 부모를 둔 11남매의 막내였습니다.

막내만은 대학을 보내겠다는 아버지의 바람에 당시 전주 지역 명문이었던 전주북중에 입학하는데요.

사흘 내내 동내 잔치를 할 정도 부모님은 기뻐했지만 공부가 딱히 즐겁지는 않았다고 지병수 할아버지는 전하였죠.

춤이 좋았지만 부모님의 반대에 한양대 무역학과를 입학하는데요. 결국 졸업하지 못한 채 20대를 방황한 그는 형이 운영하는 무역회사에 입사할 수밖에 없었습니다.

회사에 정을 붙이지 못하고 6년 만에 뛰쳐나오면서 이후 옷장사부터 술장사까지 여러 직업을 전전하죠.

그러다 서른일곱 인생의 전환점이 될 인물을 만나는데요.

승무 전수조교이자 살풀이 이수자인 임이조 선생을 만나며 춤의 세계로 빠져들게 됩니다.

2년 동안 학원에서 숙식하며 전통무용을 배우는데요. 그간 하고 싶었던 춤을 마음껏 출 수 있었던 당시가 더없이 즐거웠다고 전하였죠.

그렇게 춤에 빠져있던 그는 일본 나고야 업소들에 나갈 무용팀에 선발되는 행운도 맞게 됩니다.

남다른 춤선에 업계에 소문이 나면서 그를 찾는 발걸음도 늘어나는데요.

한 달에 800달러를 받는 일반 단원과 달리 그는 1400달러를 받을 정도로 무용수로서 상당한 명성도 쌓죠.

서울에 번듯한 아파트도 살 정도로 돈도 넝쿨째 들어옵니다. 하지만 마흔 넘어 찾아온 인생의 전성기는 그리 오래가지 못하는데요.

만석꾼이었던 부모님의 재산은 조금씩 사라져 갔고 유산은 막내아들 몫까지 돌아오지 않았죠.

공연을 하며 번 돈은 3번의 사기와 잘못된 보증으로 거의 날아가는데요.

결국 홀연 단신 70대에게 남은 건 기초생활수급자가 다 였습니다.

재산도 가족도 없지만 그의 마음속엔 여전히 ‘춤’이 남아 있었는데요. 그리고 2019년 ‘할담비’로 제2의 전성기를 맞을 수 있었죠.

‘전국노래자랑’에서 알게 된 한 완구점 사장님이 자청해 매니저 역할을 해주는 등 따뜻한 인정도 이어졌는데요.

일주일에 100건이 넘는 섭외 요청에 광고 활동까지 인생은 한 치 앞을 모른다는 걸 몸소 보여주었습니다.

평생을 미혼으로 살았다는 지병수 할아버지는 두 명의 양아들을 두고 있는데요.

아버지의 빡빡한 스케줄을 걱정하는 양아들의 모습에서 굴곡진 그의 인생이 결코 나쁘지만은 않았다는 걸 느낄 수 있었죠.

부잣집 막내에서 기초수급자 그리고 벼락스타까지 그를 보며 인생이란 무엇일까 생각해 보았는데요.

인생은 모르는 것, 하고 싶은 것을 신나게 해보라는 지병수 할아버지의 말을 다시 한번 곱씹게 되네요.

Latest News

“황금알 낳는 거위” 돈 없어서 결혼 못한줄 알았는데..100억 자산가도 놀란 개그맨 강릉 150평 저택 실제 모습”

배우는 얼마나 연기를 잘하느냐도 중요하지만 어떻게 생겼는지도 굉장히 중요합니다. 잘생기고 못생기고를 떠나서 외모에서 주는 이미지로 배역이 결정되는 일이 많기 때문인데요. 아무리...

More Article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