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March 2, 2024

“진짜 거절할 수도 없고” 유느님 평판 때문에.. 유재석이 백화점보다 돈 많이 쓴다는 곳. 바로 이거였다 

Must Read

항상 일치하는 것은 아니겠지만, 그래도 부와 명예는 보통 함께 움직이게 마련인데요.

사회적으로 유명세를 얻고, 본인의 분야에서 탑을 찍는다면 그만큼 금전적으로도 좋은 결과가 있겠죠.

‘국민 MC’ 유재석도 마찬가지인데요. 20년이 넘는 세월동안 정상에 군림하며 수많은 프로그램을 진행해왔습니다.

항상 최선을 다해서 방송을 하니 반응이 좋은 프로그램이 많을 수밖에 없죠. 유재석을 찾는 사람들이 많으니 계속해서 출연을 하게 되는 것입니다.

데뷔 20년도 대단한데, 20년 동안 톱스타가 되려면 그 뒤에는 엄청난 노력이 자리하고 있겠죠. 심지어 이 긴 세월동안 유재석은 그 흔한 논란조차 하나도 없었습니다.

당연히 그만큼 이제까지 벌어온 재산도 만만치 않을텐데요. 아예 방송에서 그를 두고 ‘456억원 있지 않느냐’, ‘오징어게임 할 필요 없지 않느냐’는 말을 하기도 했죠.

유재석 본인도 ‘나는 부자가 맞다’며 쿨하게 인정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는데요.

물론 정확한 재산을 공개할 수는 없겠죠. 그렇지만 부자가 아니라고 하는 것도 기만이라고 생각하는 것마저 유재석 다웠습니다.

그렇다면 이렇게 많은 돈을 가지고 있는 그가 도대체 어디에 돈을 쓰는지도 궁금한데요. 많은 사람들이 ‘도대체 그가 얼마나 버는지’만큼이나 ‘어디에 돈을 쓰는지’에도 관심을 갖고 있죠.

그러던 중 얼마 전 유재석 본인이 직접 ‘지출이 가장 많은 항목’을 밝혀 화제인데요. 그가 돈을 가장 많이 쓰는 부분은 다름아닌 경조사비였습니다.

유재석은 절친으로 알려진 송은이와 김숙의 프로그램에 출연해 허심탄회하게 이야기를 나누었는데요.

이 때 그는 김숙의 ‘어디에 지출을 가장 많이 하느냐’라는 질문에 솔직하게 답변하는 모습을 보여주었죠. 유재석은 ‘백화점 쇼핑을 할 때도 있지만 솔직히 경조사비가 제일 많이 나간다’고 말했는데요.

그러면서 ‘굳이 그걸 지출이라고 생각하지는 않는다’고 덧붙여 그의 인성을 또 한번 짐작하게 했습니다.

실제로도 유재석은 경조사에 통 크게 돈을 쓰기로 유명한데요. 몇백만원에서 몇천만원까지도 아낌없이 봉투에 넣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죠.

그렇다면 이런 씀씀이를 보여주려면 도대체 얼마나 벌어야 하는 걸까요. ‘국민 MC’ 중에서도 탑인만큼 그의 몸값도 장난이 아닌 수준입니다.

업계에 따르면 유재석의 회당 출연료는 최소 1,500만원에서 최대 2,500만원까지 나간다고 하는데요. 광고나 다른 부가적인 수입을 다 빼고 1년에 방송만으로 벌어들이는 돈이 30억이 넘습니다.

이것만 해도 대단한데 여기에 광고 제의도 계속해서 들어오고 있는데요. 워낙 평판도 좋고 이미지도 좋으니 그만큼 러브콜이 끊이지 않는 것이죠.

유재석의 편당 광고 출연료는 무려 8억원 선이라고 하는데요. 2022년도 기준으로 상반기에만 무려 72억원의 광고 수입을 벌어들였습니다.

현실이 이렇다보니 그의 방송 진행 능력만큼이나 재산에 대해서도 사람들의 관심이 몰릴 수밖에 없죠.

유재석 본인도 딱히 이를 부정하지는 않는 모습인데요. 그는 사람들이 ‘오징어 게임 상금만큼 돈이 있느냐’고 물어도 침묵으로 긍정하는 모습을 보였습니다.

송은이와 김숙의 방송에 출연해서도 이런 질문이 이어졌는데요. 그는 먼저 자신의 출연료에 대한 이야기를 꺼내놓았습니다.

의외로 유재석은 ‘출연료를 공개하는 것은 어렵지 않다’고 말했는데요. 그러면서도 ‘다만 업계에 미칠 파장이 걱정된다’며 조심스러운 태도를 보였죠.

이런 작은 말 한마디에서조차 그의 사려깊음을 느낄 수가 있었습니다.

배려심 많은 유재석 답게 경조사비는 물론이고 평소에 주변 사람들을 잘 챙기기로도 유명한데요. 김숙은 아예 ‘유재석이 선물도 많이 보내준다’고 먼저 운을 뗐습니다.

그는 ‘예전에 집에 친구들이 놀러왔었는데 마침 재석이가 고기를 보내줬었다’고 입을 열었는데요.

‘유재석이 보낸 고기라고 하니 다들 미친듯이 먹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죠.

송은이도 마찬가지로 유재석의 은혜로운 고기를 받았다고 하는데요. 그는 ‘어머니가 재석이가 보낸 고기라고 하니 엄청 좋아하시더라’며 김숙의 말을 거들었죠.

이런 미담을 들은 유재석은 ‘저에겐 그게 참 기쁨이고 큰 즐거움이다’라고 말했는데요.

이에 송은이게 ‘우리 빼고 또 누구한테 고기를 선물했느냐’고 묻자 놀라운 대답을 내놓았습니다.

유재석은 ‘되게 많이 보냈다. 한 백 명 정도’라고 대답을 해서 김숙과 송은이를 놀라게 만들었는데요. 그의 통 큰 스케일을 짐작할 수 있었죠.

많이 버는 만큼이나 많이 베푸는 그의 모습을 볼 수 있었는데요.

이렇게 카메라 밖에서까지 한결같은 모습을 보여주기 때문에 롱런할 수 있는게 아닌가 싶습니다.

"이 포스팅은 쿠팡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습니다."

Latest News

“진짜 무슨 관리비도 아니고..” 경매로 55억에 사들인 박나래 이태원 집. 매달 100만원씩 깨지는 최근 상황

유명인들의 그야말로 억 소리 나는 아파트를 보면 그저 부러울 따름인데요. 허리띠를 졸라매도 언제쯤 내 집 마련을 할 수 있을까라는 근심만...

More Article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