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March 2, 2024

“육각수 발견해 유명” 감히 너가 우리 아들을? 서울대 전여친 ‘이혜성’ 성에 안찰만 하다는 ‘전현무’ 집안 수준

Must Read

이 정도의 인기라면 ‘제3의 전성기’라 불러도 충분할 것 같은데요.

얼마 전까지만 하더라도 연예계 대표 ‘밉상’스타로 꼽히던 그가 이제는 극호의 스타로 등극하였습니다.

바로 그 주인공은 전현무인데요. 잦은 말실수에 연애라는 개인사까지 비호감의 극을 달리던 그의 이미지가 180도 변했죠.

무스키아부터 무든램지, 무린센스까지 갖은 ‘무새끼들’을 캐릭터로 거느리며 웃음 폭탄도 팡팡 터트리는데요.

2022년 작년 한 해를 누구보다 바쁘게 보낸 덕에 연예대상 수상의 영광까지 얻을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대상을 안겨준 ‘나 혼자 산다’에서 감동의 연예대상 비하인드를 대공개하였는데요.

함께 출연하는 동료들에게 감사하는 인사와 더불어 가족들에게도 고마운 마음을 전해 눈길을 끌었죠.

그 누구보다 무뚝뚝한 아들이라고 자부(?)하던 전현무는 영상편지만은 목에 칼이 들어와도 못하겠다고 뜸을 드리는데요.

출연진들의 성화에 “모두 어머니 덕”이라는 담백한 인사를 전해 시청자들을 미소 짓게 만들었습니다.

그리고 최근 SNS를 통해 어릴 적 자신의 이야기를 전해 팬들의 이목을 모았는데요.

그는 라디오 방송을 음악 빼고 녹음해 듣고 또 듣던 게 유일한 추억이었던 소년이라며 자신의 어린 시절을 회상하였죠.

부모님과 함께 ‘일밤’을 보는 시간이 가장 행복했고, 그 누구보다 TV 속 MC를 부러워했던 소년이라며 이야기를 꺼냈습니다.

이런 소식이 전해지면서 전현무의 가족들에 대한 관심도 높아졌는데요.

‘판사’라는 소문이 돌았던 아버지에, 세계가 인정하는 과학자 출신의 큰아버지까지 남다른 집안이 재조명되었죠.

게다가 웬만한 고스펙자는 눈물 흘린다는 전현무의 ‘스펙 of 스펙’까지 더해지며 소름 돋는 집안 수준이라는 반응이 쏟아졌습니다.

앞서 전현무와 관련된 많은 소문들 가운데 유독 관심을 모은 것은 바로 그의 가족 관계에 관련된 이야기였는데요.

특히나 아버지가 판사라는 루머가 퍼지면서 엄친아라는 말들이 돌기도 하였죠. 이후 전현무는 한 방송에 출연해 사실이 아니라고 손사래 쳤는데요.

그는 ‘경영학과를 나와 일반 회사를 다니다 은퇴하셨다”라며 소문은 소문일 뿐이라고 해명하였습니다.

다만 판사라는 소문이 나쁘지는 않으셨는지, 부정하시지는 않았다고 전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하였죠.

판사 아버지는 두지 못했지만, 대신 박사를 가족으로 두었는데요. 그의 큰 아버지가 한국 최고의 이론화학자이자 물 박사로 유명한 전무식 박사이죠.

전 박사는 1971년 KAIST에 부임해 화학과를 설립한 이래 27년간 화학과 교수로 재직하였는데요.

교단에 머물면서 300여 편의 논문과 50여 명이 넘는 박사를 배출한 인물입니다.

전무식 박사는 특히나 ‘육각수’를 발견한 인물로 유명한데요. 사람의 몸엔 물 분자 여섯 개가 이어져 육각 고리를 이룬다는 이론을 제기하였죠.

정육각형으로 연결된 육각수가 몸에 좋다는 주장으로 전 세계 물 시장을 들어다 놨다 하는데요. 생수 판매업자라면 꼭 덧붙인다는 육각수가 바로 전 박사의 작품입니다.

덕분에 전현무는 ‘뼈대 있는 집안’이라는 스펙까지 얻을 수 있었죠.

남다른 집안 내력 덕에 전현무도 박식한 두뇌를 타고났는데요. 스펙 수집이 취미라는 말이 나올 정도 화려한 이력을 자랑합니다.

2006년 KBS 32기 공채 아나운서도 데뷔한 전현무는 언론고시계에서 전설적인 인물로 통하는데요.

조선일보 공채 기자부터 YTN 앵커, 그리고 KBS 아나운서까지 가자와 아나운서 모두를 합격한 남다른 이력을 가졌죠.

명덕외고를 거쳐 연세대를 입학 그는 졸업과 동시에 조선일보 공채 기자로 입사합니다.

하지만 깐족이 기본템인 그에게 딱딱한 사내 문화를 가진 기자는 맞지 않는 옷과 같았는데요. 결국 일주일 만에 사표를 낸 그는 바로 YTN에 입사하죠.

그리고 2년 뒤엔 KBS 공채 아나운서에 합격하며 언론고시계의 살아있는 전설이 됩니다.

조선일보와 YTN은 메이저 언론사 중에서도 입사 경쟁률이 치열한 곳인데요. 게다가 기자와 아나운서는 준비 과정이 달라 모두를 합격한다는 것은 불가능에 가깝다고 하죠.

전현무는 타고난 명석함으로 그 어렵다는 ‘트리플크라운’을 얻을 수 있었는데요. 또 4개 국어 실력은 덤으로 장착했다니 진정한 슈퍼 브레인이 아닐까 싶습니다.

소름 돋는 스펙에 소름 돋는 집안 내력까지 천재적인 입담이 그냥 나온 것은 아닌 것 같네요.

"이 포스팅은 쿠팡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습니다."

Latest News

“진짜 무슨 관리비도 아니고..” 경매로 55억에 사들인 박나래 이태원 집. 매달 100만원씩 깨지는 최근 상황

유명인들의 그야말로 억 소리 나는 아파트를 보면 그저 부러울 따름인데요. 허리띠를 졸라매도 언제쯤 내 집 마련을 할 수 있을까라는 근심만...

More Article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