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3 C
Seoul
Wednesday, June 16, 2021

한국에선 5천원 아마존에선 8만원

Must read

미국인들에게 엄청나게 호평을 받으며 불티나게 팔리는 한국 제품이 있습니다.이 제품을 사용한 미국인이 신이 보낸 도구이다 라는 극찬도 했다는데요. 최근 한국에서는 이 제품을 사용하는 사람이 잘 없는데 미국 아마존에서는 일평균 300개 정도가 판매되고 있다고 합니다.

여기서 더 놀라운 것은 가격입니다. 한국에선 1500원에서 최대 8000원 정도 하는 비교적 저렴한 제품인데, 아마존에서는 2만원에서 최대 9만원에 10배가 넘는 고가의 가격대에 판매되고 있습니다. 그럼에도 신이 보낸 도구라는 극찬을 받으면서 불티나게 팔리고 있습니다.

미국에서 이렇게 열광하고 있는 호미는 영어로 HOMI라고 불리는데요. 국내에서는 모종삽과 같은신식 원예도구들에 밀려 잊혀 간다고만 생각했던 한국의 전통 농기구 호미. 해외에서는 굉장히 핫한 원예 아이템으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솔직히 이 호미 도심에 산다면 거의 볼일이 없는데요. 시골에나 가야 볼 수 있는 호미 그런데 미국에서는 선주문이 들어오고 제품을 보내기가 무섭게 매진이 된다고 합니다.

그럼 미국인들에게 이 호미가 이렇게까지 인기를 끌고 있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미국은 조경 문화가 매우 발달한 나라중에 하나인데요. 한국에서 호미하면 농사를 위해서만 사용하는 농기구일 뿐이지만 미국에서는 농사가 아닌 정원을 가꾸는 원예 도구로 사용되고 있기 때문입니다.

호미의 가장 큰 장점은 바로 멀티인데요. 그동안 미국인들은 정원을 가꿀때 땅을 파고 고르고 골을 내고 골을 다시 메우고 씨앗을 뿌리고 잡초를 뽑는 일에 각각 다른 원예 도구들을 사용해 왔습니다. 그런데 이 모든 작업이 호미 하나로 가능하다니 미국사람들이 반할만 하죠. 여러 도구가 사야 가능한 일이 이 호미 하나로 끝나니 엄청나게 효율이 좋기 때문입니다. 매번 도구를 바꿔야 할 필요도 없으니 작업 속도도 엄청 빨라진 것이죠.

또 다른 장점은 힘이 덜 든다는 것입니다. 모종삽을 써보신 분들은 아시겠지만 모종삽으로 땅을 팔 때 흙을 들어올리는 과정에서 손을 자연스럽게 비틀게 됩니다. 이런 동작이 수십 번 반복되면 손목에 무리가 갈 수 밖에 없습니다. 그렇다보니 미국인들은 정원을 가꾸면서 손목에 통증을 호소하는 경우가 많다고 하는데요. 그런데 호미로 땅을 찍고 쓰윽 당기면 땅이 쉽게 파지기 때문에 아무리 많은 모종을 심어도 손목에 무리가 가지 않았다고 합니다.

이렇게 편하고 효율적이다 보니 미국 가드너들의 마음에 쏙 들 수 밖에 없었나 봅니다. 호미는 10여 년전에 미국에 전해졌는데요. 그 때는 한 달에 서너 자루가 팔릴까 말까였는데 이 호미가 입소문을 타기 시작하더니 지금은 하루에 판매량이 300개가 넘을 정도로 큰 인기를 끌게 되었습니다.

덜달아 국내 판매량도 조금 늘었다고 하는데요. 매스컴을 타면서 해외에서의 인기가 알려지자 선물용으로 많이 사가기도 한다는데요. 최근에는 미국 말고도 전 세계에서 주문이 들어오고 있다고 합니다. 그런데 이렇게 호미가 해외에서 잘 팔리게 되면서 한국에서도 큰 변화가 있었습니다.

호미는 농기구가 기계화되고 저렴한 해외 제품에 밀려 국내에서는 점차 사용이 줄어들고 있었는데요. 수요가 줄어들다 보니 자연스럽게 호미를 만드는 대장간도 사라지고 있었습니다. 한국의 전통이 담긴 농기구가 사라질 위기에 처한 셈이죠. 그런데 해외에서 호미가 대박을 치자 사정은 달라졌습니다. 일손이 모자랄 정도로 주문이 밀려들어 오며 사라질 위기에 처했던 한국의 전통 농기구가 이제는 새로운 한류 제품으로 당당하게 자리매김하고 있습니다.

포미 말고도 한국에선 설자리를 잃어가는 전통 제품들이 해외에서 불티나게 팔리는 경우가 있습니다. 한국에서는 아기띠나 슬링에 밀려버린 포대기는 최근 뉴욕 중산층과 고학력 엄마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고 합니다.

한국에 내한한 아이언맨 로버트 다우니 주어니도 포대기를 선물받고 굉장히 좋아했었다는데요. 대체 그 이유가 무엇일까요? 포대기가 슬링이나 아기띠보다 아기와 더 밀착되다 보니 애착 관계를 더 잘 형성해 준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인기가 많아진 것인데요. 국내에서는 점차 사라져가는 한국 전통 용품들이 해외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는 정말 너무나 신기합니다.

Most Popular

Latest article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