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May 17, 2022

손바닥만 한 게 200만 원이 넘는다고? 요즘 없어서 못팝니다.

Must Read

“정찬성도 많아야 6억인데..” 경기당 강남 집 한 채 받는다. 거짓말 친 ‘추성훈’ 현재 상황

'복서는 가난하다'라는 편견이 있죠. 과거 가난과 굶주림을 이겨내고 정상에 오른 챔피언들의 사연이 많았기 때문일 텐데요. 그런 편견을 한방에 깬 이가...

“이러니 남편 선거유세 나왔지..” 얼마 없네 생각드는 ‘심은하’ 예금통장 잔액 수준

은퇴 후 21년이라는 시간이 흘렀지만 여전히 배우 심은하의 복귀를 원하는 팬들이 많습니다. 안방과 스크린을 가득 채웠던 그녀의 연기를 기다리는 팬들에게...

‘이희진 판박이네..” 400억 벌었다던 청년 워렌버핏. 구속후 밝혀진 실제 수익 수준

돈이 최고가 된 세상. 자신의 부를 키우기 위해 다른 이들의 돈을 빼앗는데 죄책감을 느끼지 않은 '악인'들이 늘어나고 있는데요. 뛰어난 언변과...

“박근혜때 18억했던 집값이..” 기획재정부도 커버못친 문재인 정부 부동산 상황

정부가 집값 상승과 그에 따른 가계부채 증가를 막기 위해 펼쳤던 대책들에 대해 스스로 '낙제점'을 줬습니다. 부동산시장 안정을 위해 수많은 정책들을...

“진짜 째고 싶겠다..” 4800억 들여 사무실 지어줬더니 ‘출근 못하겠다’ 배째랍니다.

18일부터 정부가 코로나19 유행으로 2년 1개월간 유지돼왔던 '사회적 거리두기'를 완전히 폐지하였습니다. 일상으로의 조심스러운 복귀에 국민들도 기쁜 마음을 감추지 않는데요. 그런데...

역주행의 아이콘 걸그룹 브레이브 걸스가 최근 한 TV 프로그램에서 소속사 대표에게 샤넬 제품을 선물받는 장면이 나오면서 해당 가방의 가격이 화제가 되었는데요.

국내에서 소위 동그리백으로 불리는 탬버린 모양의 제품으로 직경 12cm, 폭 5cm 정도로 스마트폰은커녕 웬만한 지갑도 넣기 어려운 크기에도 불구하고 없어서 못 팔 지경이라고 합니다.

얇은 카드지갑이나 립스틱, 차 열쇠 정도만 넣으면 꽉 차는 크기의 가방은 실용성이라고 1도 업어 보이지만 샤넬치고는 저렴해 입문용으로 구입하려는 사람들이 몰리면서 큰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여기에 걸그룹 블랙핑크의 제니와 가수 현아 등 인기 연예인들이 착용하면서 구할래야 구할 수 없는 가방이 되었습니다.

샤넬이 출시한 안경케이스나 스마트폰이 겨우 들어가는 폰 홀더 백도 100~200만 원 선이지만 구하기는 하늘의 별 따기 수준입니다.

이런 상황은 샤넬뿐만이 아닌데요. 루이비통이 선보인 폰 홀더 백인 쁘띠삭플라도 구매 대란이 벌어지며 가죽이 아는 캔버스 소재임에도 200만 원에 육박하지만 모두 품절되었습니다.

디올이 최근 출시한 마이크로 베니티백 역시 스마트폰도 넣을 수 없는 작은 크기지만 가격은 200만 원을 호가합니다.

초소형 명품 백의 최근 인기를 두고 4~5년 전부터 시작된 패션 트렌드라고 설명하기도 하지만 명품 소비 욕구는 크나 자금력이 부족한 MZ 세대와 잘 맞물렸다는 측면도 있습니다.

이와 동시에 샤넬의 클래식 라인 제품군처럼 700만 원에서 900만 원대인 제품보다 가격 진입장벽이 훨씬 낮아 디자인이나 브랜드 가치를 누릴 수 있어 인기가 있다는 의견도 있습니다.

초소형백들이 크게 인기를 끌자 중고시장에는 2010년 초반까지 유행했던 빅 백들이 매물로 나오는 분위기라고 하는데요. 최근 중고 명품업체가 진행한 에르메스 기획전에는 버킨백 30과 35, 켈리 백 28과 32 사이즈가 주를 이뤘습니다.

숫자가 30 이상이면 큰 가방으로 분류되는데 버킨백도 가장 작은 사이즈인 25, 켈리 백은 20 사이즈가 가장 인기가 많아 VIP 정도나 구입할 수 있었다고 합니다.

코로나 또한 미니 백 열풍에 한몫했는데요. 스마트폰이 MP3와 카메라, 지갑의 기능까지 대체한 데다가 항시 마스크를 써야 하다 보니 화장을 하지 않은 채 외출하는 경우가 많아 미니 백 인기가 더 많아진 것인데요.

특히 젊은 층 사이에서는 마이크로 미니 백과 조금 더 큰 가방을 겹쳐서 2개씩 메거나 큰 가방에 미니 백을 장시처럼 다는 패션이 유행해 크기는 역대급으로 작지만 200만 원에 달하는 명품 미니 백 열풍은 한동안 지속될 것으로 보입니다.



Latest News

“정찬성도 많아야 6억인데..” 경기당 강남 집 한 채 받는다. 거짓말 친 ‘추성훈’ 현재 상황

'복서는 가난하다'라는 편견이 있죠. 과거 가난과 굶주림을 이겨내고 정상에 오른 챔피언들의 사연이 많았기 때문일 텐데요. 그런 편견을 한방에 깬 이가...

More Articles Like This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