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잘 어울리는데요?” 신축아파트 줄눈 시공테러에 시공업자가 한 말

0
1789

새 옷, 새 차, 새집이라는 단어는 누구에게나 설렘을 주게 되는데요. 특히 새로운 아파트에 입주하기 전 가구는 어떻게 배치할까 인테리어는 어떻게 꾸며볼까라는 즐거운 상상을 하게 되죠.

깔끔한 외관과 간편한 청소 그리고 곰팡이 방지 효과 등으로 많은 사람들이 줄눈 시공을 하는 경유가 많은데요.

최근 인테리어 업체에 줄눈 시공을 맡겼다가 줄눈 테러를 당했다는 사진이 온라인상에 퍼지며 주목을 받았습니다.

부동산 관련 한 카페에는 ‘줄눈 테러를 당했는데 의견을 구한다’라는 제목으로 장문의 글과 사진이 함께 게시되었는데요.

시공 당시 사정이 있어 직접 가보지 못했다는 글쓴이는 “사장님이 보내준 사진을 보고 이상했지만, ‘알아서 잘하셨겠지’라는 생각으로 입주하는 날 갔다”라고 운을 뗐습니다.

이어 “그런데 직접 눈으로 보니 화장실을 이렇게 테러 해놓고 가셨더라”라며 “화장실 갈 때마다 스트레스 받아 미치겠다. 곰팡이도 아니고 두껍고 색도 이상하다”라고 호소했죠.

글쓴이가 공개한 사진 속 화장실은 짙은 회색 줄눈이 두껍게 세면대와 욕조를 둘러싼 모습인데요.

바닥 타일 사이에 시공된 줄눈 색상 역시 짙은 회색으로 거실과 안방 화장실 모두 같은 모습으로 시공되었다고 글쓴이는 덧붙였습니다.

그는 “시공 전 요청 사항으로 줄눈이 처음이라 잘 모르니 화장실 바닥은 어둡게 다른 곳은 주변과 어울리게 해달라고 요청했다”라고 했는데요.

글쓴이는 “상식적으로 누가 저런 색을 요청하느냐고 했더니 사장님께서는 계속 어울린다고 주장하신다고”라고 호소했습니다.

마지막으로 “1차로 금액 지불한 후 재시공해주기 전까지 남은 금액을 못 드리겠다고 말했더니 회사와 집으로 찾아오겠다고 협박했다”면서 “돈 안 주면 경찰에 신고하겠다고 한다. 어떻게 해야 하나”라고 조언을 구했죠.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전혀 어울리지 않는다” “누가 저걸 돈 주고 했다고 믿을까” “역대급 시공이다” 등 놀라움을 표현했는데요.

색상과 두께도 문제이지만 전문가의 시공이라기엔 욕조의 줄눈 이음새가 어긋난 모양 등 시공이 정교하지 못한 점도 지적했습니다.

다만 일부는 “정확한 색상을 말했어야 한다. 시공 후 사진도 보냈는데 알아서 잘 해달라고 하면 업자들은 편한 대로 한다”라며 글쓴이의 부주의한 태도를 지적하는 댓글들도 있었죠.

한편 글쓴이는 추가 글을 게재해 “회사에 경찰을 대동하고 와서 현재도 돌아가지 않고 있다”면서 “욕조만 추가금 2만 원을 주면 재시공해주겠다고 한다”라고 후기를 올려 또다시 많은 이들을 경악하게 만들었습니다.

이에 업체 또한 인터뷰를 강행하였는데요.

인테리어 업자는 “처음엔 세면대와 화장실 바닥만 줄눈 시공을 했는데 이후 입주민이 색깔이 마음에 든다며 욕조 테두리 줄눈도 요청해 추가 작업을 한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그때는 알아서 해달라고 말하더니 이제 와서 다른 소리를 한다며 분통을 터트렸는데요.

줄눈이 두껍다는 지적엔 해당 집 실리콘 작업이 두껍게 시공되어 줄눈도 두꺼울 수밖에 없다며 두께는 복불복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이처럼 인터넷으로 줄눈 시공을 검색해 보면 피해 사례를 심심치 않게 볼 수 있는데요.

이러한 피해를 겪지 않기 위해서는 입주자 스스로 철저한 확인과 구체적인 요구 사항을 전달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어디 어디를 시공할지 명확하게 전달해 추가 시공이 발생하지 않도록 꼼꼼히 확인해야 추가 요금 부과 등의 문제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죠.

또 줄눈제의 제조업체를 미리 확인하는 것이 중요한데요. 저가 에폭시를 사용할 시 줄눈의 변색, 변형 등이 발생할 가능성은 물론 환경 호르몬 등으로 건강에 악영향을 줄 수 있기 때문이죠.

이에 업체가 사용하는 제품, 정보에 대한 카탈로그를 요구해 미리 확인해 보는 것이 좋습니다.

시공을 맡긴 업체의 경력이 어느 정도인지 확인해 선정해야 하며 시공 이후 무상으로 AS를 받을 수 있는지 파악하는 것도 중요하죠.

업체 선정 후 계약서를 꼼꼼히 챙기는 것은 물론 통화 내용을 녹취하거나 문자로 내역을 제공받아 증거 자료를 남기는 것도 한 방법이라고 합니다.

새 집에서 기쁨을 누리기도 부족할 시간에 화장실에 갈 때마다 속상해야 할 것을 생각하니 안타깝기 그지없는데요.

불필요한 분쟁을 줄이고 소중한 내 집을 보호하기 위해서는 결국 입주자 스스로가 꼼꼼히 확인하는 방법밖에 없지 않을까 생각해 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