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May 19, 2022

“스타필드에 이마트 본사도 팔았다” 급매 토해내는 정용진 심각한 상황

Must Read

“정말 같은 인물이라고?” 성전환수술 후 일수익 1억 찍었다는 하리수 반전 과거모습

단아한 외모의 긴 머리 여인. '새빨간 거짓말'이라는 문구와 함께 침을 삼키며 목젖이 드러나는 짧은 영상은 센세이션을 불러일으켰죠. 특유의 고혹적인 매력에...

“인기 떨어져 1360억 털렸는데..” 매달 몇 억씩 털리고 있다는 정용진 야구팀 현재 상황

'추락하는 것엔 날개가 없다' 아마도 지금 프로 야구팀들의 심정이 아닐까 싶은데요. '불혹'의 나이에 접어든 국민 스포츠 프로야구가 최근 급격한...

“돈없으니 기다려라..” 코로나 생활지원금 신청해도 당장 못받는 현재 상황

연일 최고 확진자수를 갱신하며 무서운 속도로 퍼져나가던 오미크론도 이제는 확연히 감소세로 돌아섰는데요. 이 같은 분위기에 사회적 거리두기도 2년 1개월 만에...

“돈 생각하면 아쉽죠..” 코로나 때 연봉 4배 올랐는데 끝나서 아까워 죽겠네요.

중국 우한에서 시작된 코로나 바이러스가 퍼져나가면서 무려 2년 넘게 전세계가 힘들어하고 있습니다. 우리나라도 예외는 아니었는데요. 물론 전 국민이 힘든 시기를...

“정부 잘만나 4년동안 푸근했는데..” 이제 전세 이자만 100만원 나가 죽겠습니다.

올해 8월이면 '임대차 3법'이 시행된 지 2년이 되는데요. 임대차보호법 시행 2년을 앞두고 전세시장에 폭풍전야의 긴장감이 감돌고 있습니다. 계약갱신청구권과 전세값 5%...

“돈 있으면 땅 사라”라는 말은 우리나라에서 진리로 통하죠. 그만큼 부동산은 내 자산을 불릴 수 있는 매력적인 수단으로 통하는데요.

하지만 지난 7월 “팔 수 있는 건 다 팔아라”라며 신세계그룹 정용진 부회장이 서울 성동구 성수동에 위치한 이마트 본사와 부지를 매물로 내놓았습니다.

최근 신세계 그룹이 부동산 가격이 폭등하는 와중에도 여러 매물을 내놓으며 이목이 모아졌는데요.

22일 업계에 따르면 이마트는 최근 본사와 성수점의 토지·건물 매각을 위한 우선협상대상자로 게임 회사 크래프톤과 미래에셋자산운용으로 구성된 컨소시엄을 선정하고 양해각서(MOU)를 체결했습니다.

매매계약은 11월 소유권 이전과 잔금 지급은 내년 1월로 예정되었는데요.

마트 성수점이 들어선 이마트 본사는 연면적 9만 9000㎡ 규모로 업계 안팎에선 매각가를 1조 원 이상으로 추정하고 있죠.

신세계그룹은 이커머스 시장을 선도하기 위해 부동산 자산을 적극적으로 매각하며 실탄을 확보하고 있는데요. 인수 금액만 총 3조 원에 달하는 이베이와의 M&A를 맺기 위한 철차로 토지와 부동산을 팔고 있죠.

신세계는 온·오프라인을 호령할 제1기업으로 성장하였고 시가총액 또한 7조 원에 이르는데요. 이마트의 유무형 자산은 46억 원에 달하는데 반해 시총은 그에 한참 못 미치는 상황입니다.

이에 신세계 그룹은 본사까지 매각하며 현금 유동성을 높이며 이를 바탕으로 물류 인프라 확장 및 디지털 전환에 활용할 것으로 보입니다.

더불어 최근 신종 코로나19로 소비 패러다임이 오프라인에서 온라인으로 빠르게 전환한 데 따른 조치로도 풀이되는데요.

이마트는 지난 2019년 이후 지속적으로 비효율적인 자산을 매각하며 현금을 꾸준히 확보하고 있습니다. 지난해에는 스타필드를 짓기 위해 매입한 마곡 부지를 급매물로 내놓아 8158억 원에 태영건설이 매입하죠.

그뿐만 아니라 올 1월에는 이마트 가양점 또한 6800억 원가량에 매각하며 자산 유동화를 진행했습니다.

그룹에게 있어 본점은 상징성이 크다 보니 섣불리 매각하지 않을 것이라는 예상이 있었으나 정 부회장 미련 없이 매각을 결정하였는데요.

경쟁사인 롯데도 서울 잠실 월드타워나 백화점 본점을 손대지 않는 점을 생각해 보면 신세계의 결정에 의문이 들기는 하죠. 이러한 결정에는 뉴욕증권거래소에 상장하며 세계적인 유통기업으로 성장하는 쿠팡의 영향이 크다는 것이 업계의 평가입니다.

이마트는 신세계를 모두 합쳐 시총이 겨우 7조 원을 넘는데 비해 쿠팡은 상장 당시 79조 원이 넘는 기업가치를 인정받았는데요.

유통 업계에 적잖은 충격을 주었던 쿠팡의 영향으로 정 부회장 역시 시대에 발맞추기 위해 부동산을 매각 후 임대하는 방향으로 선회하게 되죠.

이후 매각 자본을 바탕으로 올해 1월 프로야구단 SK와이번스를 1352억 원에 인수한데 이어 4월에는 국내 온라인 편집샵 2위인 더블유컨셉을 2650억 원에 인수하는데요.

지난 6월에는 이베이코리아를 인수하며 신세계는 단숨에 네이버에 이어 이커머스 2위 사업자에 올라서게 됩니다.

창사 이래 처음으로 조 단위 인수합병을 진행한 정 부회장은 “얼마짜리 회사로 키울 수 있느냐가 중요하다”라며 이커머스 시장 평정에 집중해야 한다고 강조하는데요.

최근에는 “부동산을 깔고 있지 말고 이커머스와 같은 디지털 자산으로 전환해야 한다”라며 이커머스, 풀필먼트 개념의 중요성을 임원들에게 강조하고 있죠.

이러한 변화는 다른 기업들에게도 불고 있으며 경쟁사인 롯데그룹 또한 롯데백화점 강남점을 매각하며 자산 유동화에 뛰어들었습니다. 뿐만 아니라 삼성, SK그룹 등도 일찌감치 본사 건물을 매각해 자산 현금화에 나서고 있죠.

이 같은 이마트의 변화는 오프라인 유통 업체라는 인식이 지배적이었던 과거에서 벗어나 온라인 쇼핑 회사로의 변화에 한발 더 나아갔다는 긍정적인 평가를 받을 수 있지 않을까 싶습니다.

Latest News

“정말 같은 인물이라고?” 성전환수술 후 일수익 1억 찍었다는 하리수 반전 과거모습

단아한 외모의 긴 머리 여인. '새빨간 거짓말'이라는 문구와 함께 침을 삼키며 목젖이 드러나는 짧은 영상은 센세이션을 불러일으켰죠. 특유의 고혹적인 매력에...

More Articles Like This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