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July 6, 2022

“도박하다 걸려..” 붐레기 소리듣던 붐이 20억 넘게 벌 수 있었던 건…

Must Read

“식빵 소리 나올뻔..” 남자선수 연봉 58억 받는데 연경신 7억이냐 따지니.. 규정이랍니다.

대한민국 배구계를 멱살잡고 하드캐리 하는 사람. 바로 '식빵 언니' 김연경인데요. '유죄 인간' 연경언니 덕분에 지난 올림픽은 그야말로 울고 웃는...

“어쩐지..별로 안 힘들어 보이더라” 주식 쪽박 찼다더니 하루에 6천만원 번다는 노홍철 최근 근황

'좋아~ 가는거야!' 벌써부터 칼칼하고 시끄럽지만 활기찬 노홍철의 목소리가 귓가를 때리는 느낌인데요. 방송가에 노홍철이 처음 모습을 드러냈을 때, 사람들은 그야말로...

“명함이 진짜 금이라고..”  레시피 다 까도 딴맘 절대 안 생긴다는 대전 성심당 직원 복지 수준

대전은 '노잼의 도시'라는 웃픈 별명을 가지고 있는 곳인데요. 그래서 네티즌들 중에서는 '대전에서 제일 유잼은 성심당', '성심당 튀김소보로가 대전에서 제일 유명함'이라는...

“준석이가 싫어할 만도” 6천 만원이 전재산이라더니.. 1억 6천 까발려진 배현진 현재 상황

얼마 전, 배현진과 이준석의 '초딩같은' 마찰이 화제가 되었는데요. 배현진이 악수를 청하자 이준석이 거부한 것이 사건의 발단이었습니다. 뒤이어 배현진은 이준석이 앉은...

“이름부터가 타고나..” 맨하튼에서 악세살이 팔던 80년대 여가수. 200억 대박난 최근 근황

재테크라고 하면 아직까지 가장 먼저 떠오르는 아이템이 부동산인데요. 시드머니가 많이 필요하다는 단점이 있기는 하지만, 그만큼 시세차익도 크게 노릴 수 있죠....

가수이자 예능 MC로 사랑받는 붐은 센스 있는 순발력과 뛰어난 입담으로 “붐이에요!” “쉐끼루붐”이라는 자체 유행어까지 만들어내며 예능 패널로 활발히 활동 중인데요.

가성비 좋은 예능인으로 불리며 다양한 예능에서 자신의 능력을 마음껏 펼치고 있죠.

최근 ‘놀라운 토요일’ ‘사랑의 콜센터’ ‘뽕숭아 학당’에 연달아 출연하며 예능 대세를 입증하고 있습니다.

채널만 돌려도 그의 목소리가 들릴 정도로 예능 PD들의 최애 MC로 손꼽히는 붐이지만 사실 그는 한때 아이돌을 꿈꾸는 소년이었죠.

중3 때 혼성그룹 키로 데뷔해 ‘가요계의 열쇠’가 되고자 했으나 결국 그룹이 잠긴 채 소속사 사장은 해외로 도주했고,’핵폭탄급 반응을 일으키자’해서 뉴클리어라는 그룹을 제작했지만 그룹이 터지고 말았다고 웃픈 과거를 가지고 있는데요.

이후 케이블 방송 VJ로 활동하다 연예정보 프로그램 리포터로 발탁되며 지상파에 입성하게 됩니다.

특유의 친화력으로 각종 프로그램 감초로 활약하며 존재감을 발휘했으나 연예병사 시절 과도한 특혜 논란으로 이미지가 추락하게 되죠.

2013년엔 불법 도박 사건에 연루되며 방송 활동을 중단하게 되었고 방송 재개 이후에도 예전만한 호감을 얻지 못했었는데요.

하지만 특유의 진행 실력을 인정받아 현재는 지상파, 종편, 케이블을 가리지 않고 꾸준한 활동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방송을 가리지 않고 출연한다는 붐이지만 자신의 투자할 부동산만은 신중한 선택을 하였고 결과 또한 훌륭한데요.

붐은 2013년 서울 용산구 후암동에 위치한 건물을 당시 시세보다 저렴한 10억 6천만 원에 매입합니다.

해당 건물은 대지면적 105㎡, 연면적 263㎡ 지상 3층의 큰 규모를 자랑하지만 준공된지 20년이 넘어 다소 낡은 외관을 보여주었는데요.

후암동은 가파른 언덕길에 접근성이 떨어진 것뿐만 아니라 낡은 주택들이 많아 당시 붐의 투자에 의문을 품는 사람들이 많았습니다.

붐의 건물은 지하철 4호선 서울역 11번 출구에서 도보로 10분 정도 소요되며 인근에 남산공원, 남산도서관과 시장이 있어 인프라가 우수한 편이죠.

매매 후 리모델링을 거친 건물에는 1~2층에 패스트푸드점, 3층에는 주택이 입주해 있는데요. 현재 해당 건물의 시세는 15억 내외라고 추정되고 있습니다.

유명 패스트푸드점이 입점함으로 안정적인 임대 수익도 기대되고 있는데요. 최근 코로나로 피해를 본 임차인에게 임대료를 내려주며 착한 임대임 운동에 동참했다고 하죠.

후암동은 붐뿐만 아니라 방송인 노홍철, 가수 정엽을 비롯한 유명 연예인들이 연달아 건물을 매입하며 최근 핫한 투자 지역으로 떠오르고 있는데요.

서울역과 남산 사이의 오래된 주택가가 즐비했던 후암동은 최근 낡은 주택을 리모델링해 카페와 음식점들이 들어서며 분위기가 점차 바뀌고 있습니다.

가파른 언덕길에 접근성이 떨어진다는 단점이 있지만 상대적으로 적은 돈으로 구입이 가능하는 점과 서울 시내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조망 프리미엄’이 붙고 있죠.

또 이태원과 숙명여대 상권이 넓어지며 후암동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는데요.

가수 정엽도 지상 3층 규모의 23년 차 낡은 주택을 8억 원에 구입해 근린생활시설로 용도 변경을 합니다. 이후 리모델링을 감행해 현재는 ‘대세’가 된 루프탑 카페를 운영하고 있죠.

후암동에서 남산으로 올라가는 꼭대기에 있어 서울 시내 조망뿐만 아니라 남산타워의 야경 또한 즐길 수 있어 일부러 손님들이 찾아오는 곳이 되었는데요.

주변 건물도 하나둘 리모델링을 하며 상권이 더욱 활성화되었고 현재 15억 원 이상의 시세를 형성하고 있습니다.

노홍철 또한 후암동에 지하 1층~지상 2층짜리 주택을 13억 9000만 원에 매입해 리모델링 후 ‘철든 가정식 책방’이라는 가게를 직접 운영 중이죠.

후암동의 경우 남산 초입의 언덕 지역과 서울역 인근의 평지 지역으로 나누어집니다. 언덕 지역의 경우 접근성이 낮아 유동인구는 적지만 서울을 한눈에 볼 수 있다는 장점이 있죠.

평지 지역은 역 근처에 인근 상권이 발달해 있어 상대적으로 유동인구가 많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후암동은 지하철 1·4호선, 경의중앙선, 공항철도 등 4개 노선이 다니는 ‘쿼드러플 역세권’에 남산과 서울시내 조망권이 뛰어난 매력적인 동네인데요.

비교적 다른 지역보다 작은 건물이 많아 상대적으로 적은 돈으로 투자할 만한 건물이 많다고 하니 지역의 특징을 잘 고려해 자신에게 맞는 투자가 필요하겠습니다.

Latest News

“식빵 소리 나올뻔..” 남자선수 연봉 58억 받는데 연경신 7억이냐 따지니.. 규정이랍니다.

대한민국 배구계를 멱살잡고 하드캐리 하는 사람. 바로 '식빵 언니' 김연경인데요. '유죄 인간' 연경언니 덕분에 지난 올림픽은 그야말로 울고 웃는...

More Article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