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March 4, 2024

“주식가치만 2조 넘어” 통장에 돈 들어오면 1년치 회사 빌딩 임대료 낸다는 BTS 방시혁 저작권료 수준

Must Read

유명세와 재력은 떼려야 뗄 수 없는 관계라고 할 수 있는데요.

일단 어떻게든 유명해지면 무슨 짓을 하더라도 박수를 받고 돈을 벌게 마련입니다. 사람들의 관심이 곧 돈이 되는 시대니 그럴 법도 하죠.

일단 유명세가 돈이라고 치면 요즘들어 가장 재력이 어마어마한 스타는 역시 BTS가 아닐까 싶은데요. 한국을 넘어서 세계적으로 인기를 얻기 시작하면서 BTS 멤버들의 재력도 이슈몰이를 하고 있습니다.

RM은 고급 아파트로 유명한 ‘한남 더 힐’을 50억원에 매입했는데요. 이에 질세라 제이홉도 ‘트리마제’ 두 채를 80억원에 사들였습니다.

뷔는 최근 100% 현금으로 강남에 있는 고급 빌라인 ‘아펠바움’을 매입했는데요. 50억이나 되는 돈을 대출 없이 내놓을 수 있었다는 말에 사람들도 놀랐죠.

여기에 멤버 전원이 소속사인 하이브의 주식을 증여받기도 했는데요. 증여 당시 1인당 가지고 있는 주식의 가치만 92억원에 달했습니다. 현재는 가치가 100억원을 훌쩍 넘긴 상황이죠.

줄줄이 입대를 할 예정이라고는 하지만 앞으로도 한동안은 BTS의 앞날에 꽃길만 펼쳐질 전망인데요. 그만큼 벌어들이는 돈도 어마어마할 예정입니다.

그런데 최근, 이런 BTS를 만든 아버지인 방시혁은 멤버들을 훨씬 능가하는 재력을 가졌다는 소식이 들려왔는데요.

살고 있는 집의 가격만 해도 무려 135억원이라는 말에 많은 사람들이 깜짝 놀랐습니다.

방시혁은 BTS의 급부상을 통해서 엔터계에서의 본인의 입지를 완전히 굳힐 수 있었는데요. 그 덕분에 이제는 양현석이나 박진영, 이수만보다도 더 큰 부를 손에 거머쥐었습니다.

아예 한 방송에서는 방시혁과 이수만을 라이벌 구도로 놓고 재산을 비교하는 코너를 기획하기도 했는데요.

알려진 바에 따르면 방시혁은 한남동 고급빌라를 108억원에 매입한 이력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겨우 1년 만에 시세차익이 27억원이나 발생하면서 현재 그가 살고 있는 집의 시세는 135억원까지 치솟았죠.

그의 재력은 여기서 끝이 아니었는데요. 방시혁은 미국 타임지가 선정한 ‘가장 영향력 있는 100대 기업’에 하이브의 이름을 올리는 데 성공했습니다.

게다가 코스피에 하이브 주식이 공식적으로 상장된 뒤 국내 주식부자 8위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는데요.

그 결과, BTS 멤버 7명 전원에 방시혁까지 모두 주식재산 100억원을 넘기는 개인 주주로 등극했습니다.

현재 국내에서 주식을 100억원 넘게 보유한 개인은 30명 정도밖에 없다고 하는데요. 그 중에서 30%가 하이브 주식을 보유하고 있는 셈입니다.

하이브 식구들 중에서도 방시혁이 가지고 있는 주식의 규모는 그야말로 독보적인 수준인데요. 현재 그는 무려 2조 5,000억원이 넘는 주식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2위와 굉장히 큰 격차를 보이면서 압도적인 1위를 차지했죠.

저작권료도 만만치 않았는데요. 서울대 출신인 방시혁은 하이브를 설립하기 전부터 JYP에서 프로듀서로 활동해왔습니다.

그 때부터 지금까지 저작권 협회에 등록한 곡만 무려 753곡에 달하죠. 등록된 곡들을 통해서 벌어들인 저작권료만 100억원이 넘습니다.

이미 소속사를 설립하기 전에도 만만치 않은 재력을 뽐낸 그인데요. 하이브와 BTS를 만들면서 그의 재산은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났습니다.

소속사 사옥 임대료만 보더라도 회사의 규모를 얼추 짐작할 수 있는데요. 현재 하이브는 지하 7층부터 지상 19층까지 규모의 빌딩 한 채를 통째로 임대해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빌딩을 사용하면서 내는 임대료만 1년에 180억원이 넘어가고 있죠.

대형 기획사인 JYP와 SM, YG가 삼파전을 벌이고 있던 한국 엔터테인먼트 업계에 제대로 출사표를 던진 셈인데요.

덕분에 하이브는 ‘중소 기획사의 기적’이라는 타이틀을 거머쥐게 되었습니다.

한 편, 최근에는 하이브의 성장을 바탕으로 SM을 인수하려는 움직임을 보이면서 큰 화제를 모으기도 했는데요.

이수만이 경영권을 지키기 위해 하이브에 직접 지분 인수를 제안하면서 카카오와 인수전을 벌인 것입니다.

비록 방시혁은 SM 인수에는 실패했지만 15.8% 라는 적지 않은 지분을 보유하게 되었는데요. 그래도 카카오와의 협업에 만족하는 모습이었습니다.

본인의 기획사는 물론이고 3대 기획사 중 하나인 SM에까지 방시혁의 영향력이 미치게 된 셈이죠.

그의 행보를 보면 이제 하이브는 중소 기획사가 아닌 어엿한 메이저 기획사로 굳히기에 들어간 것처럼 보이는데요.

앞으로도 제2, 제3의 BTS를 만들어내 잔고를 더욱 두둑하게 불릴 수 있을지 그 귀추가 주목됩니다.주식가치만 2조.. bts 저작권료로 받아서 회사 빌딩 임대료 낸다는 방시혁 저작권료 수준

"이 포스팅은 쿠팡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습니다."

Latest News

“진짜 무슨 관리비도 아니고..” 경매로 55억에 사들인 박나래 이태원 집. 매달 100만원씩 깨지는 최근 상황

유명인들의 그야말로 억 소리 나는 아파트를 보면 그저 부러울 따름인데요. 허리띠를 졸라매도 언제쯤 내 집 마련을 할 수 있을까라는 근심만...

More Article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