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February 3, 2023

“회사만 없지 진짜 회장님..” 식 올린다고 큰 돈 나간 팬. 한방에 돈벌게 만든 장윤정이 냈다는 축의금 수준

Must Read

유명인이 있다면 그 뒤에는 자연스럽게 팬이 따르게 마련인데요.

댓가를 바라지 않는 팬들의 헌신적인 애정과 변함없는 지지는 당연히 연예인들에게 큰 힘이 될 수밖에 없습니다.

요즘은 이런 팬들이 스타들을 위해서 ‘조공’을 해주는 것도 흔하게 볼 수 있는데요.

그냥 단순히 편지나 케잌 정도를 주는 데서 그치지 않고 억소리가 날 정도로 엄청나게 비싼 명품이나 세상에서 하나 밖에 없는 귀한 맞춤 선물을 해주기도 합니다.

얼마 전에는 아이즈원의 사쿠라에게 들어간 조공 물품이 화제가 되기도 했는데요. 중국 팬들이 거의 백화점 명품관을 털어온 수준으로 선물을 안겨주었습니다.

그 중에서도 압권이었던 선물은 쇼메의 1캐럿짜리 다이아 반지였는데요.

최소 3천만원인 다이아몬드 반지를 선물하면서 ‘이 반지보다 저렴한 반지로 프로포즈 하는 남자는 만나지 말라’는 엄청난 멘트가 함께 담겨있었죠.

이렇게 때마다 팬들이 엄청난 선물공세를 하니 이에 보답하기 위해서 ‘역조공’을 하는 스타들까지 생겨나고 있는데요.

블랙핑크는 방송 녹화현장을 찾은 수천명의 팬들에게 아디다스 옷과 3단 도시락, 포토카드에 미니 선풍기를 선물했습니다.

아이유도 팬들에게 역조공을 잘하기로 유명한데요. 특히나 10주년 팬미팅에서는 ‘이지금’이라는 이름이 새겨진 반지를 전부 선물하기도 했습니다. 본인도 같은 반지를 항상 함께 착용해 팬들을 더욱 감동시켰죠.

이렇게 수많은 팬들에게 공평하게 역조공을 하는 스타가 있는가 하면 화끈하게 한 명의 팬에게 ‘몰빵’을 해주는 스타도 있는데요.

최근 ‘장회장님’ 장윤정이 팬의 결혼식에 찾아가 무려 축의금으로 천만원이라는 거금을 쾌척했다는 사실이 방송에서 밝혀져 많은 사람들을 놀라게 만들었습니다.

장윤정의 팬사랑과 관련된 미담을 공개한 사람은 다름아닌 개그우먼 김숙이었는데요.

김숙은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 장윤정과 함께 출연해 장윤정의 통 큰 팬사랑을 사람들에게 알렸습니다.

평소 장윤정은 잘 버는만큼 주변에 잘 베풀기로도 유명해 ‘장회장’이라는 별명을 가지고 있을 정도인데요.

이런 그의 스케일은 팬들에게도 예외가 아니었던가 봅니다.

알고보니 장윤정이 찾아간 결혼식의 주인공은 그의 팬클럽 회원이었다고 하는데요.

심지어 부부가 모두 그의 팬클럽 회원이어서 ‘사내 결혼’을 했다는 사실에 사람들이 놀라기도 했습니다.

부부 두 사람 모두가 팬클럽 회원 등록을 할 정도로 장윤정의 남다른 팬이었으니 이런 거금을 쾌척할 수 있었겠다 싶은데요.

알고보니 천만원이라는 거금이 들어간 데에도 나름의 사연이 있었습니다.

장윤정이 팬미팅을 하면서 농담 삼아서 ‘팬클럽 안에서 결혼하는 커플이 나오면 첫 커플에게 축의금으로 천만원을 주겠다’는 공약을 했던 것인데요.

그의 예상대로 팬미팅에 같이 다니면서 정이 들었던 두 사람이 결혼을 하게 되면서 천만원의 주인공이 되었습니다.

장윤정은 ‘팬들이 같이 팬미팅을 재미있게 다녔으면 하는 마음에 공약을 했는데 정말 부부가 나왔다’며 설명을 덧붙였는데요.

거액의 축의금은 물론이고 돈을 받지 않고 기쁜 마음으로 결혼식에서 축가까지 불러주었다는 훈훈한 후일담까지 들을 수 있었습니다.

다른 사람도 아닌 ‘내 가수’가 결혼식에 거액의 축의금을 준 것으로도 모자라 축가까지 해주었으니 이만큼 기쁜 일은 또 없겠죠.

여담으로 장윤정이 행사에서 건당 2,500만원에서 2,700만원 정도를 받는다는 점을 생각하면 더더욱 놀라울 수밖에 없을 듯 했습니다.

장윤정은 미담 뒤에 또 한번 촬영장에서 공약을 거는 모습을 보여주기도 했는데요.

전현무가 ‘김숙과 이대형이 결혼하면 그 때도 천만원을 주겠느냐’며 질문하자 쿨하게 ‘기사도 엄청 났더라. 천만원 내가 주겠다’며 바로 거액을 약속하는 모습이었습니다.

그러자 장윤정의 뒤를 이어 전현무와 허재, 김병현까지 모두 각자 1,000만원의 축의금을 주겠다며 공약을 이어갔죠.

김숙도 자신의 노래 ‘4천만 땡겨주세요’를 언급하면서 모두가 그의 결혼을 응원하며 훈훈하게 마무리가 되는 모습이었습니다.

팬과 연예인이 서로에게 이렇게나 애틋한 마음을 가지고 있기에 둘 사이가 끈끈하게 유지되는게 아닌가 싶은데요.

쉽게 결정하기 힘든 금액을 턱턱 내놓는 장윤정의 모습을 보니 팬들을 아끼는 마음이 더욱 와닿는 듯 하네요.

Latest News

“어쩐지 연기 잘 하더라” 거의 왕고라고 연기 대충 하다가.. 작가 지적질에 ‘이게 미쳤나’ 소리 나왔다는 대배우

배우들을 보면 '어떻게 저렇게 연기를 하나' 싶을 정도로 대단한 모습을 볼 수 있는데요. 그 중에서도 '선생님' 소리를 듣는 대배우들을 보면...

More Article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