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November 28, 2022

“한입에 300원” 주차비 1000원도 엔빵한다는 짠돌이 국대 선수. 10년 모은 연금 1억 한 곳에 몰빵한 최근 상황 

Must Read

“직접본 서장훈 축의금 200만원 건내” 까칠한 남편마저 돈에 차까지 해줬다는 김구라 17살 연하 아내 외모 수준 

유달리 솔직한 주둥이(?)를 가진 스타가 있죠. 돈 앞에서도 가정사 앞에서도 거침없는 입은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전달하기도 하지만 불편함을 안기기도 하는데요. 그럼에도 데뷔...

“담배 물고 편의점 들어가” 도박하다 걸린거 용서해 줬더니.. 처음이 아니라는 신화 멤버 범죄 수준

올해만 벌써 일곱 번째입니다. 서예진, MC딩동, 임성빈, 김새론, 허찬, 곽도원, 신혜성까지 점입가경인데요. 얼마 남지 않은 2022년 또 어떤 연예인이 음주...

“이혼남 받아줬더니..” 애 낳자마자 와이프 선거 유세 보냈다는 국회의원 아내 외모 수준

스타들의 연애 또는 결혼은 대중들의 관심을 모으는 이야깃거리 중 하나이죠. 특히 재벌가와 수십억 자산가와의 결혼은 언론의 이목을 집중시키는데요. 그중 재벌가와의 결혼만큼이나...

“방송보면 전문가인척 다 성공한 거 같은데” 망한게 한 두개 아니라는 골목식당 출연자 과거 사업 수준

백종원이라는 이름은 이제 한 사람의 이름이라기 보다는 하나의 브랜드처럼 여겨질 정도인데요. 방송도 방송이지만, 현재 백종원의 기업인 더본코리아 산하에 있는 브랜드만...

“솔직히 내 성격 때문에” 하기만 하면 돈방석인데.. 유재석이 밝힌 유튜브 안하는 이유에 모두가 수긍했다. 

유재석은 카톡을 쓰지 않습니다. 그 흔한 SNS도 하지 않는데요. 모두가 스마트폰으로 바꿔도 꿋꿋하게 2G폰을 쓰다가 불과 몇 년 전에야 스마트폰으로...

지난해와 올해 코로나19로 시름에 빠져있는 국민들에게 그나마 단비 같은 즐거움을 선사한 게 바로 올림픽이 아니었을까 싶은데요.

예상치 못한 전염병의 발발로 1년 늦은 올림픽을 치른 하계 올림픽 선수들부터 주최국의 텃세를 이겨내야 했던 동계 올림픽 선수들까지 역경을 이겨낸 모습에 많은 박수가 쏟아져 나왔죠.

순위를 뛰어넘어 최선을 다하는 선수들의 모습은 ‘국뽕’에 제대로 취하는 시간이 될 수 있었습니다.

승자와 패자 모두 박수받아 마땅하지만 그래도 메달을 딴 선수들에게 시선이 쏠리는 것은 어찌 보면 당연한데요.

특히나 성취에 대한 결과로 이어지는 ‘노력의 산물’에 대중들의 관심이 상당했습니다.

양궁 3관왕이라는 엄청난 기록을 세운 안산 선수는 올림픽 특수를 제대로 누린 선수가 되었는데요.

양궁협회에서 역대 최고 포상금을 받았다는 안산 선수는 메달 포상금으로 현금 7억 원을 받았다고 알려져 놀라움을 안겼죠.

게다가 풀옵션의 신차를 받았다는 말에 많은 이들의 부러움을 자아냈습니다.

한국배구연맹은 4강에 진출한 한국여자배구 국가대표팀에 총 6억 원의 포상금을 지급했는데요.

동계 올림픽의 영웅인 황대헌은 평생 치킨을 무료로 먹을 수 있는 무한 치킨 연금을 받아 화제가 되었죠.

포상금에 차, 평생 치킨 쿠폰까지 부러움을 자아내지만 특히나 관심을 받는 건 ‘연금’이 아닐까 싶습니다.

대한체육회에서는 국제경기대회에서 국위를 선양한 선수에게 경기력 향상 연금을 지급하죠.

지급대상은 올림픽, 아시아경기대회, 세계선수권대회 등 국제적인 대회에서 금, 은, 동메달을 획득한 선수가 해당되는데요.

연금의 지급 금액은 평가점수에 따라 달라지는데 올림픽 금메달의 경우 90점, 은메달 70점, 동메달 40점의 평가점수를 받습니다.

이렇게 모은 점수가 110점에 달하면 월정금 연금의 상한액인 100만 원을 매달 받을 수 있죠.

110점이 넘어가면 10점 당 일정액의 금액을 일시불로 받을 수 있으며 운동선수의 연금은 비과세라 세금도 떼지 않습니다.

상당한 연금액에 놀라움을 자아내는 국민들이 많은데요. 하지만 단 한 번의 경기를 위해 수년을 고생해야 하는 선수들의 노고를 생각한다면 과한 금액은 아니죠.

그런데 최근 이런 ‘꿀연금’을 제대로 플렉스한 선수가 있어 화제가 되었는데요.

연금으로 효도까지 한방에 해결했다가는 스타 선수가 이목을 모았습니다.

남다른 매력으로 국민들의 사랑을 받은 쇼트트랙 대표팀 선수 곽윤기가 부모님께 10년 치 연금을 드렸다는 사실이 최근 한 프로그램을 통해 공개되었는데요.

그는 평소 대단한 ‘짠돌이’의 면모를 보여준 바 있어 그의 통 큰 쾌척이 놀랍다는 반응이 이어졌죠.

앞서 여러 방송을 통해 곽윤기는 국가대표 ‘짠돌이’의 모습을 공개했었습니다.

알뜰 절약 정신이 투철한 곽윤기의 모습은 2020년 JTBC ‘돈길만 걸어요-정산회담’에서도 등장하였는데요.

특별 게스트로 출연한 김아랑은 “곽윤기의 차에 타면 주차비부터 나눠 내야 한다”라며 “4명이 차를 탄 적이 있는데 주차비 1000원을 250원씩 나눠 냈다”라며 폭로해 출연진들의 혀를 내두르게 만들었죠.

곽윤기도 이에 동의하며 “에너지바를 먹고 있을 때 누군가 한 입만 달라고 하면 300원을 받아야 준다”라고 밝혀 역대급 짠돌이의 모습을 보여주었습니다

그런 그가 지난 10년간 연금을 모두 부모님에게 드렸다는 사실은 의아함을 자아냈는데요.

돈을 이긴 ‘효’도 놀랍지만 금액도 놀라움을 주기 충분했죠.

곽윤기는 각종 세계대회에서 금메달 10개, 은메달 9개, 동메달 8개를 획득하면서 2010년 연금 점수 만점을 채웠는데요.

이에 그는 평생 매달 100만 원의 ‘체육연금’의 대상자가 되었습니다. 이후 쌓인 연금들은 일시불로 지급이 가능한데요.

2010년 이후 쌓은 평가점수를 바탕으로 계산해 보면 그가 부모님께 드린 연금 총액은 무려 1억 2300만 원으로 추정할 수 있죠.

또 중국 베이징에서 같이 고생했던 선수들에게 금의환향의 의미로 곤룡포 스타일의 후드 집업을 선물하기도 하였는데요.

선수들의 이름을 소매에 자수로 새기고, 시그니처 포즈 네임텍까지 들어간 후드 집업은 한 벌당 13만 9900원으로 15개를 주문 제작한 그는 약 210만 원을 동료들에게 플렉스하였죠.

곽윤기도 ‘쓸 때는 쓴다’라는 모습을 제대로 보여준 것 같네요.

억 소리 나는 포상금에 부럽다는 의견도 많지만 국가대표 선수들이 국민들에게 주는 즐거움을 생각한다면 그보다 더 많은 금액을 줘도 아깝지 않다는 생각이 드네요.

Latest News

“직접본 서장훈 축의금 200만원 건내” 까칠한 남편마저 돈에 차까지 해줬다는 김구라 17살 연하 아내 외모 수준 

유달리 솔직한 주둥이(?)를 가진 스타가 있죠. 돈 앞에서도 가정사 앞에서도 거침없는 입은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전달하기도 하지만 불편함을 안기기도 하는데요. 그럼에도 데뷔...

More Article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