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March 2, 2024

“우리 재결합하자” 암걸렸다 소식에도 아버지 전화 다씹어. 결혼 못할 수 밖에 없는 조승우 안타까운 가정사

Must Read

요즘은 30대가 되어도 굳이 ‘결혼 언제 하느냐’라는 말을 하는 시대는 아니죠.

결혼 적령기가 점점 늦어지고 결혼을 안하겠다는 사람도 늘면서 노총각, 노처녀 기준도 높아지고 있습니다.

그래도 40대 쯤 되면 비혼주의자라고 못을 박지 않고서야 ‘아직도 결혼을 안했느냐’라는 말을 듣게 마련인데요. 연예인들 마저도 이런 시선에서 완전히 자유롭진 못합니다.

연예인은 커리어를 이어가야 하기도 하고 연애에도 제약이 따르다보니 결혼을 늦게하는 경우가 많은데요.

이런 배경이 있어도 워낙 ‘숨만 쉬어도 기사가 나는’ 인생을 살다보니 별별 참견을 하는 사람도 많습니다.

‘왜 결혼을 아직까지 안하느냐, 뭔가 문제가 있는 것이 아니냐’라는 말을 하는 사람들까지 있을 정도죠.

올해 44세를 맡은 조승우도 이런 사람들의 참견에서 자유롭지 못했는데요. 알고보니 그가 아직까지 결혼을 못한 데에는 남다른 가정사가 이유였다는 사실이 알려져 화제입니다.

조승우는 40대 중반이 된 지금까지도 마치 소년같은 모습을 간직한 배우로 꼽히는데요. 미친 연기력은 물론이고 작품을 보는 눈도 남달라 훌륭한 필모를 쌓은 것으로도 유명하죠.

여기에 인간적인 매력이 넘쳐나는건 물론이고 재력까지도 상당한 수준인데요. 조승우는 연예계에서도 유명한 시계 매니아로 알려져 있습니다.

시계에 맛들리기 시작하면 어지간한 명품은 명함도 내밀지 못할 정도로 명품 시계는 가격대가 어마어마한데요. 이런 시계들을 다수 보유하고 있는 것 만으로도 재력을 어렵지 않게 짐작할 수 있죠.

이 정도 스펙이라면 결혼을 못하는게 아니라 안하고 있다는 것이 ‘학계의 정설’인데요.

이런 상황에 그의 가정사가 알려지면서 복잡한 가정사가 미혼의 이유라는 네티즌들이 적지 않습니다.

알고보니 조승우는 평탄함과는 거리가 먼 유년시절을 보냈는데요. 그 이유는 다름아닌 그의 아버지 때문이었습니다.

조승우의 아버지는 아들과 마찬가지로 연예계 활동을 했던 것으로 이미 유명한데요. 가수 조경수가 바로 그의 아버지입니다.

조경수는 ‘YMCA’와 ‘징기즈칸’처럼 듣기만 하면 지금까지도 알 법한 히트곡들로 유명세를 얻었는데요. 70년대에는 TBC 동양방송 가요제 대상을 수상할 정도로 큰 인기를 누렸습니다.

그렇지만 이런 성공적인 커리어와 달리 집에서는 그렇게 좋지 못한 아버지였던 듯 했는데요.

조경수는 사업을 하다가 사업 실패를 겪으면서 부도를 맞이하게 됩니다. 이 때, 자금사정 탓에 조승우의 어머니와 위장이혼을 하기로 결정하죠.

위장이혼을 한 조경수는 미국으로 떠나게 되는데요. 그가 미국으로 넘어갈 당시 조승우는 겨우 3살의 어린아이였습니다.

6살인 그의 누나와 어린 조승우를 키우기 위해 결국 어머니 혼자서만 많은 고생을 해야만 했죠.

요즘도 부모 중에 한 명만 자녀를 기르는건 굉장히 어려운 일인데요. 당시에는 여자가 할 수 있는 일이 더 적었으니 당연히 조승우는 힘든 유년기를 보낼 수밖에 없었습니다.

아버지가 부재했던 시절 조승우의 세 가족은 단칸방에서 생활해야만 했는데요. 어머니 혼자 의상실, 커피숍, 음식점 등을 운영하면서 생계를 유지해왔습니다.

이것만 하더라도 아버지가 미울 법 하지만 조경수는 가족들의 가슴에 대못을 박고 마는데요.

위장이혼을 하자던 그가 깨끗해진 호적을 들고 미국으로 건너가 금방 재혼을 해버린 것이었습니다.

어머니는 물론이고 조승우 남매도 아버지에게 속았다는 사실에 큰 충격에 빠질 수밖에 없었죠.

조경수는 재혼을 했다가 이내 다시 이혼을 했다고 하는데요. 그는 조승우가 중학생이던 때 한국으로 들어와 어머니와의 재결합을 요구했다고 합니다.

아버지의 배신으로 이미 충격을 받은 그는 어머니와 아버지의 재결합을 용납할 수 없었죠.

이렇게 어려운 유년시절을 보내면서도 그의 어머니는 조승우에게 헌신적이었는데요. 어머니 덕분에 든든한 서포트를 받으면서 예술 교육을 받을 수 있었다고 합니다.

교육을 받아온 그는 계원예고 연극영화과로 진학해 단국대 연극영화학 전공을 선택하기에 이르렀는데요. 뮤지컬 배우로 연기활동을 시작한 그는 뮤지컬 뿐만 아니라 영화와 드라마까지 모두 성공시키는 쾌거를 이뤘죠.

무려 1,000:1이라는 엄청난 경쟁률을 뚫고 임권택 감독의 ‘춘향뎐’에 발탁되기도 했는데요. 배우 데뷔작으로 한큐에 칸에 입성한 사실은 거의 전설로 남았습니다.

그렇지만 이런 성공적인 커리어를 이어가면서도 아버지로 인한 상처는 낫지 않은 듯 했는데요. 수많은 인터뷰를 하면서도 단 한번도 아버지에 대해서 언급하지 않았습니다.

진짜로 아버지 때문에 조승우가 결혼을 하지 않는 것인지는 알 수 없는데요.

적어도 그가 입었던 상처가 굉장히 깊었다는 것은 짐작할 수 있겠네요.

"이 포스팅은 쿠팡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습니다."

Latest News

“진짜 무슨 관리비도 아니고..” 경매로 55억에 사들인 박나래 이태원 집. 매달 100만원씩 깨지는 최근 상황

유명인들의 그야말로 억 소리 나는 아파트를 보면 그저 부러울 따름인데요. 허리띠를 졸라매도 언제쯤 내 집 마련을 할 수 있을까라는 근심만...

More Articles Like This